실피 (Silphy)


http://www.eve-online.com/background/potw/aug01-01.asp


 




 


 


오백년전 인타키(Intaki)인들은 그들의 고향행성에서 단촐한 삶을 살고 있었다. 극도로 초보적인 기술로


우주여행을 막 시작한 참이었으나 인타키인들에게 우주란 여전히 신비의 존재였다. 그런 상황에서 갈란


테인들이 방문했고 인타키 사회를 순식간에 근대적인 사회로 변모시켰다. 인타키인들은 처음엔 혼란스


러워했지만 신속히 새로운 사회에 적응하여 일세기 후엔 능숙하게 우주를 여행하는 종족이 되었고 갈란


테 연방내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게 되었다. 곧 그들은 능숙한 협상자이며 우수한 사업가, 또한 공정


한 인도주의자라는 평판을 얻었다. 갈란테 연방의 문화에 완전히 적응한 것이다.


 


칼다리의 연방탈퇴는 인타키인들에게도 많은 영향을 주었고, 많은 인타키인들이 칼다리 온정주의자가


되거나 심지어는 칼다리를 지원하기도 하였다. 인타키인들 역시 칼다리인들처럼 연방의 관료주의에 질


려있었던 것이다. 불행하게도 갈란테 연방은 연방의 존속을 위해 인타키 분리주의자들을 무자비하게 다


룰수 밖에 없었다.


 


몇차례의 소규모 반란후 연방은 인타키를 진정시킬수 있었다. 연방에 위협이 될만한 인사들은 체포당하


거나 추방되었다. 추방된 인타키인들 중 일부는 칼다리로 넘어갔으나 대다수는-약 5천명 정도-는 연방의


국경을 넘어 미지의 우주로 이주해갔다. 그곳에서 이 인타키인들은 우주 정거장을 지어 고향으로 삼았


다. 갈란테연방이 이들이 행성이나 위성에 식민지를 건설하는 것을 막았기 때문이다.


 


추방된 인타키인들은 소행성 마이닝과 밀수업을 통해 점차 조직화되고 힘을 길러갔다. 결국 이들은 느슨


한 조직체를 결성하고 이 조직에 인타키 신디케이트(Intaki syndicate)라는 이름을 붙였다. 이 신디케이트


는 정치적인 조직이라고는 할 수없지만-멤버 우주 정거장들은 각자 완벽한 자율권을 가지고 있다- 경제


정보를 공유하고 비상시 상호방위를 위해 움직인다.


 


인타키 신디케이트의 영역은 인종, 정치적신념, 범죄기록등에 상관없이 모든 사람들에게 개방되어 있다.


신디케이트는 부유하거나 강력하지는 않지만 제국영토 바로 바깥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 모든 사람에


게 피난처를 제공하며 팔 수 있는 물건이나 살 수 있는 물건은 모두 구할 수 있다. 아직도 많은 사람들에


게 연방은 약속의 땅이지만 이런 저런 이유로 연방에서 거절당한 사람들은 신디케이트 영역으로 이주해


왔다. 덕분에 신디케이트는 점차 더욱 중요한 세력으로 발전할 수 있었다.


 


각각의 신디케이트 정류장들은 각각의 총독(governor)이 있고 이 총독들은 자신의 정류장과 그 일대에


절대적인 권력을 가지고 있다. 이 총독들은 옛날 이 스테이션을 건설한 본인들이거나 그 자손들이다.


신디케이트의 비공식적인 지도자는 포이톳 정류장(Poitot station)의 총독인 돈 엔 디아벨(Dorn en


Diabel)이었다. 카리스마가 넘치고 열정적이었던 그는 추방자(혹은 망명자)들 사이에 만연하던 무질서


를 일소하고 신디케이트의 기반을 닦았다. 다른 유명한 인타키인들처럼 엔 디아벨도 알비노(albino)였


고 덕분에 그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세력을 규합하기가 쉬었다.


 


엔 디아벨은 십년 정도 전에 괴상망칙한 사고-클론으로 정신을 전송하는 데 실패하는 것, 이 사고를 당


하면 영원히 죽는다-로 사망하였고 그의 장남인 가레 엔 디아벨(Gare en Diabel)이 그의 자리를 물려받


았다. 곧 문제가 발생하였는데 엔 디아벨 가문의 라이벌 가문들이 쿠데타를 준비하고 있었던 것이다. 아


버지와는 달리 정치적 재능이 별로 없었던 가레에겐 이 사태는 너무 힘겨운 것이었다. 포이톳 정류장에


거주하던 그의 형제들도 크게 도움이 되지 못하였다.


 


하지만 돈 엔 디아벨의 자식들 중 한 명, 막내 딸인 실피 엔 이아벨(Silphy en Diabel)은 포이톳에 없었


다. 이 사태가 벌어지기 5년전에 아버지와 크게 다툰 후 포이톳을 떠나 이브 자매단(the Sisters of EVE)


에 속해있던 상태였다. 돈 엔 디아벨의 자식들 중 실피만이 유일하게 그의 재치와 열정을, 어머니로부터


불같은 성격을 물려받았다. 아버지와 싸우고 벌로 이브 자매단으로 쫓겨난 실피였지만, 이브 자매단에서


생활하면서 실피는 점차 이브 자매단에 빠져들어갔다. 생애 최초로 강압적인 아버지에게서 해방되 자기


마음대로 생활할 수 있었던 것이다. 실피는 이브 자매단에서 산티모나 사르파티(Santimona Sarpati)라는


수녀와 우정을 나누게 되는데 산티모나는 그 악명높은 서펜티스 코퍼레이션(the Serpentis Corporation)


의 지도자인 살바도르 사르파티(Salvador Sarpati)의 누이동생이다. 이브 자매단에서 실피는 크게 성공


할 수 있을 것 같아 보였지만, 가족들로부터 연락을 받자마자 포이톳으로 급히 귀환하였다.


 


포이톳에 도착하자 마자 실피는 급히 정세를 분석한 후고 영리하고도 잔악한 음모를 꾸몄다. 그녀는 포


이톳 정거장의 거주민이 총독을 뽑을 수 있도록 법령을 개정하였다. 아무도 이 법령에 반대하지 않았는


데 그녀의 정적들도차 이 행동이 그녀의 어리석음을 나타내는 신호로 받아들였던 것이다. 일주일후 그


녀의 정적 중 한명이 선거로 포아톳의 총독에 선출되자 이 해석이 더욱 타당한 것으로 여겨졌다. 하지


만 실피는 작전의 두번째 단계를 실행하였다. 비밀리에 포이톳으로 오는 모든 식량보급선이 공격을 받


도록 했던 것이다. 천천히 포이톳 정거장은 기아상태에 빠졌고, 화가난 군중들은 새로 선출된 총독을 비


난하였다. 이때 실피는 이브 자매단의 연줄을 동원하여 비상식량이 엔 디아벨 선적의 화물선에 실려 포이


톳으로 실려오게 하였다(물론 엔 디아벨 선적의 화물선들은 공격받지 않았다..). 덕분에 실피는 포이톳의


영웅이 되었고 총독이 쫓겨난후 아무 문제없이 새 총독에 취임할 수 있었다. 일단 정적들이 명성과 인망을


잃도록 음모를 꾸민후, 경제적으로 파멸할 때까지 괴롭혔다. 결국 포이톳 정류장에 그녀의 정적이라고 할


만한 존재는 하나도 남지 않았다. 이와 동시에 그녀는 가문내에서도 가주의 지위를 차지하였다. 오빠들은


외국으로 보내고 그들의 자금원을 관리하였다. 천천히 그녀는 자신의 위치를 포이톳 스테이션의 최고 지도


자로 만들었으며, 짧게 나마 거주민들이 가지고 있던 선거권은 유명무실해졌다.


 


실피 엔 디아벨이 여총독이 된 후, 자신의 아버지처럼, 인타키 신디케이트의 비공식적 지도자가 되었다.


연방영역 근처에서 밀무역을 하느라 서펜티스와 연계했다는 것이 밝혀지면서, 실피에 대한 이브 자매단


의 지원은 끊겼지만, 신디케이트의 지도자로서 실피의 위치는 확고부동하다. 절친한 친구이자 동맹자


였던 산티모나 사르파티는, 자신의 오빠를 비꼬아 사르파티 전하라고 부르듯이, 실피를 신디케이트의 실


피 여왕님이라 부르며 절교를 선언하였다. 산티모나는 사프파티 전하와 실피 여왕님이 동포들을 경멸


하며 착취한다는 점에서 꼭 닮은 꼴이라고 언급하였다.


 



오늘:
247
어제:
348
전체:
2,655,626



초보자를 위한 글 모음

EVE Time

KOR Time